본문 바로가기
Total

코로나 지침변경

by        2020. 3. 1.

코로나 지침변경

정부가 코로나19 대응지침을 새롭게 변경했다고 합니다. 자세하게 알아보시죠. 입원중심 코로나19 치료체계를 중증도에 맞는 치료체계로 변환한다. 시·도별 환자관리반이 중증도를 4단계로 분석해 입원치료와 방역적 격리가 필요한 환자를 분리한다고 합니다.


확진환자 80%가량이 의학적 입원이 요구되지 않는 경증환자라는 분석에 따른 결정으로 중증환자에 대한 적절한 치료를 제공하는 데 집중한다고 하네요.



1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정세균 본부장(국무총리) 주재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지역 확산 대응 치료체계 재구축 방안 신천지 교회 신도·교육생의 조사 및 검사 현황 마스크 수급동향 보고 등을 논의했다고 합니다.


대구 지역을 중심으로 환자가 급증함에 따라 환자분류, 입·퇴원 원칙, 치료체계를 개편하는 방안이 집중 논의 됐다. 코로나19 대응지침을 개정하고 지역 확산 대응 치료체계 개편을 신속하게 시행하기로 했다고 합니다.


정부는 질병특성, 환자보호 관점에 따라 지침개정에 나섰다. 코로나19 확진자 80% 이상이 경증환자라는 점 정확한 환자분류를 통한 중증도에 맞는 환자보호가 중요하다는 점 사망자 감소, 상태악화 방지를 위해 중증환자에 의료자원을 집중 투입해야 한다는 점 경증환자를 병원에 집중시킬수록 의료진 감염 가능성과 피로도 상승이 우려 된다는 전문가 의견 등을 수렴해 시행했다.


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현재 입원 중심 코로나19 치료체계를 중증도에 맞는 치료체계로 변환시키는 지침을 개정 결정했다면서 중대본도 이런 결정을 지지하는 범정부적 역량을 동원해 치료체계를 원활하게 재구축하는 데 총력을 다해 지원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습니다.


코로나19는 초기에 증상이 경미한 상태에서 감염력이 매우 높고 전파가 빠르게 일어나 단기간에 확진환자가 급증한다. 이전까지는 코로나19는 신종 감염병이라는 불확실성 때문에 증상 경중과 관계없이 모든 환자를 입원 치료토록 했다.


박 본부장은 최근 중국에서 실시한 대규모 연구와 국내 환자의 역학적 특성 등을 고려한 코로나19 특성에 비추어 볼 때, 확진환자 81%는 경증, 14% 중증, 치명률이 높은 위중 환자는 약 5% 정도로 확인된다고 설명했다고 합니다.


정부는 확진환자에 대해 의료진으로 구성된 시·도별 환자관리반이 중증도를 분류한다. 환자 중증도 분류 및 병상 배정 지침'을 시행해, 확진자를 '경증·중등도·중증·최중증 4단계로 분류한다. 중등도 이상 환자는 신속하게 입원치료를 시행한다합니다.


입원 치료 필요성은 낮으나 전파 차단·모니터링을 목적으로 격리가 필요한 환자는 국가운영시설 또는 숙박시설을 활용한 지역별 '생활치료센터'를 설치·운영해 생활, 의료지원을 실시한다. 생활치료센터 준비와 함께 곧바로 시행한다.



생활치료센터 내에는 전담의료진을 배치, 시설 내 확진자 건강상태에 대한 수시 모니터링을 수행한다. 의료진이 입원치료가 필요하다고 판단한 경우 병원으로 신속하게 입원 조치된다.


의료기관 입원 중에도 증상이 호전되면 우선 퇴원하고, 치료 담당 의사와 환자관리반 판단에 따라 생활치료센터 또는 자가요양 조치를 취하게 된다.


생활치료센터는 시도별로 시설을 선정하여 인근 의료기관 등과 의료지원체계를 구축하는 형태로 운영되며, 우선적으로 대구시부터 운영한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은 신천지대구교회 등을 중심으로 슈퍼전파 사건을 통해 굉장히 많은 수의 감염환자가 확인됐다면서 기존 유입차단, 격리 조치 위주 전략에서 일찍 안전하게 격리하는 방향으로 대응지침을 변경하게 됐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신천지교회 신도와 교육생 약 23만 9000명에 대해 각 지방자치단체의 증상유무 조사가 진행 중이다. 2월 29일 24시 현재 조사가 약 94.9% 완료됐다. 대구를 제외한 지역에서 유증상자로 나타난 신도는 8563명, 교육생은 383명이며, 지방자치단체가 검체채취 등 검사를 진행 중이다.


현재까지 소재 불명 등으로 조사가 완료되지 못한 4천여명의 국내신도는 각 지방자치단체별로 경찰 등과 협조해 확인 중이다.

댓글0